global navigaion menu / 글로벌 네비게이션 메뉴

조회 수 : 9510
2013.06.10 (12:41:40)

742756_321178_3157.jpg

 

해병대 연평부대는 지난 7일 민·관·군이 합심해 안보 역량을 강화하고 주민 간 화합을 도모하기 위한 자매결연 협약을 맺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자매결연은 각종 행사와 재난재해 복구 활동 등 민·관·군 합동 대민 지원 강화와 지속적인 상호 교류 등을 목적으로 한다.

연평면사무소와 해경 등 공공기관 외에도 청년회, 부녀회 등 지역의 18개 단체가 이 협약에 동참했다.

김태진 연평면장은 "주민들의 공동체 의식을 강화하고 연평면 전체가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다"고 했다. /경인일보 임승재기자

 
Tag List

해병대소식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