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

 


토요일 아침이면 어김 없이 나오는 햄버거...
가히 사병식당 메뉴의 명물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사회에 즐겨먹던 롯O리아나 O도날드 햄버거에서는 절대 느낄 수 없는(?) 군.데.리.아의 그 맛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일단 햄버거 빵 하나로는 절대 배가 차지 않는 대한민국의 건아들을 위해 두개는 기본입니다! 그리고 불고기 패티나 치킨 패티가 나오고 그에 맞는 소스도 제공! 그리고 샐러드와 딸기잼이 나옵니다. 

 



오늘은 치킨패티가 나오는 날이라 치킨텐더소스가 나왔습니다! 이제 이 다양한(?) 구성요소들을 어떻게 조합해야 두개의 햄버거를 맛있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지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먼저 빵에 소스를 덕지덕지 바릅니다! 나중에 샐러드 소스가 패티와 범벅이 될 것이기 때문에 패티소스는 빵에 바르는게 현명한 판단! 하지만 이건 개인의 취향입니다 :)

 



그 위에 패티를 살포시 얹어놓아드리고!

 



아까 말한 마요네즈 소스 범벅 샐러드를 패티 위에 철푸덕!

 



그리고 이제 불어난 햄버거의 크기를 입이 감당할 수 있게 꾹 눌러줍니다! 이때 양 옆으로 낙오한 온갖 소스와 샐러드 내용물은 밑에서 낙오물끼리 따로 모아 재취식하면 되니 걱정마시길! 
아, 딸기잼의 용도를 아직 설명 못 드렸는데요. 솔직히 딸기잼은... 개인의 취향입니다. 위의 햄버거에 또 첨가해서 먹을 수도 있고, 나머지 다른 빵에 잼만 발라 아메리칸 스타일의 브뤡퍼스트를 즐길 수도 있거니와 잼만 따로 먹는 사람도 봤다는... 아무튼 나중에 잼 활용도의 화룡정점을 보여드리겠습니다!

 




자! 이제 한 입 크게! 아악..

 



이 때, 엄청난 식탐을 자랑하는 해병 발견! 빵 세개와 패티 세개, 엄청난 양의 느끼 마요네즈 샐러드... 영웅등장입니다!
 

 



 



이 해병도 제 레시피대로 차근차근 탑을 쌓고 있습니다. 소스도 빵에 바르는게 고수의 향기가 솔솔~ 다만 패티가 두개!

 



완성된 영웅해병의 햄버거입니다! O도날드에서 나오는 O맥이 부럽지 않습니다!!!

 



이제 잼 활용의 예를 보여드리죠~ 가장 무난한 햄버거 취식 후 나머지 빵에 잼을 발라먹는 방법! 이게 제가 봤을 때도 사람의 보편적인 입맛에 따른 순서라고 생각합니다. 약간은 느끼했을 수 있는 햄버거 취식 후 상큼한 군용 딸기잼빵! 맛있습니다! 그리고 얼마 전부터는 햄버거 식단이 나올 때는 이렇게 비닐위생장갑까지 비치해둬 좀 더 위생적인 식사를 할 수 있게 됐답니다. :)

 



이것이 잼 활용의 화룡정점인... 뭐라고 표현해야할지 모르겠지만... 빵쨈인더밀크..! 식상한 기본 틀에서 벗어나 창의적인 메뉴를 개발했습니다. 보기에는 약간 거북할 수 있겠지만 한 번 시도해보고 싶은 마음이 새록새록 드는 것은 어쩔 수가 없네요.

군대에 있을 땐 사회의 그 기름진 햄버거와 콜라가 너무 그립지만, 또 전역을 하고 나면 그리워지는게 이 곳의 군데리아라고 하네요^^; 벌써 전역을 하신 예비역들, 아직 입대를 안한 예비 군인들! 군데리아를 맛 볼 기회가 없으신 모든 분들! 여러분들 몫까지 저희가 맛있게 먹겠습니다! ^^